모바일보기 | 내위치설정 | 장바구니 | 로그인    

    HOME > 뉴스 > 뷰티미용
햇볕에 타고, 껍질이 벗겨지고, 벌레에 물리고…. 여름은 추울 때보다 피부에 훨씬 더 많은 문제가 발생한다. 불볕더위에 피부 보호에 신경이 쓰이는 요즘, '허프포스트'가 소개한 여름 피부를 잘못 관리하는 방법과 대책을 알아본다. 1. 선크림을 사용하지 않는다 미국피부암재단은 비흑색종 피부암의 90 %는 햇빛 노출과 관련이 있다고 보고하고 있다. 그러나 우리들 ...
코메디닷컴     2021-07-19

http://kormedi.com/?p=1346484
전문가들은 "선크림으로 불리는 자외선차단제를 사용하면 피부암 발생 위험을 반이나 줄일 수 있다"고 말한다. 미국피부암재단에 따르면, 매일 최소한 SPF(자외선 차단지수) 15인 선크림을 사용하면 피부암의 가장 치명적 유형인 흑색종 위험을 50 %까지 낮출 수 있다. 미국 뉴저지의 병원 시스템인 '해컨색 메리디안 헬스(Hackensack Meridian Hea ...
코메디닷컴     2021-07-05

http://kormedi.com/?p=1344621
평소 게으름을 피우던 이들도 여름에는 다리털을 미는 경우가 많다. 짧은 치마나 바지, 그리고 수영복을 입을 일이 생기기 때문이다. 매끈하게 다리털을 밀려면 어떤 점에 주의를 기울여야 할까? 영국의 라이프스타일 잡지 '우먼앤홈'이 전문가의 조언을 소개했다. ◆ 면도날 = 제일 중요한 건 깨끗한 날을 쓰는 것. 미국 피부과학 아카데미는 5~7회 쓰고 나면 면도 ...
코메디닷컴     2021-06-30

http://kormedi.com/?p=1344076
아침부터 뜨거운 햇빛이 내려쬐인다. 외출하기 전에 자외선 차단제를 꼼꼼하게 바르는 것은 필수다. 피부암 예방과 더불어 피부 노화를 초래하는 태양으로부터 손상을 줄이기 위해서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바깥에 나가기 전에 한번 선크림을 바르는 것으로 끝내는 사람들이 많다. 미국도 비슷한것 같다. 미국 피부과 학회가 성인 10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에서 ...
코메디닷컴     2021-06-29

http://kormedi.com/?p=1343987
전문의 칼럼 김신한 계피부과 원장 날씨는 연일 더워지고 자외선 지수가 치솟기 시작한다. 1년 중에 기미와 잡티가 가장 잘 생기는 계절이 됐다. 마스크를 쓰는데도 기미가 생길까? 답은 “그렇다”이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지속하면서 마스크는 생활필수품이 됐다. 외출 시에는 항상 마스크를 쓰고 마스크가 얼굴의 절반 이상을 덮고 있으 ...
중앙일보     2021-06-28

https://news.joins.com/article/olink/23686936
맵고 짠 음식은 금물, 지나친 마사지도 지성 피부에는 적 Unsplash [파이낸셜뉴스] 지성 피부를 가진 이들에게 고통스러운 계절이 찾아왔습니다. 땀과 유분 분비가 유독 많은 지성 피부는 다른 계절에도 번들거리는 외관은 물론이고 세균 번식으로 인한 피부염의 위험에서 자유롭지 못하죠. 덥고 습한 여름에는 그 위험이 배가 되어 자칫 잘못 관리할 경우 피부염 ...
파이낸셜뉴스     2021-06-24

http://www.fnnews.com/news/202106241621017625
일 년 중 자외선의 양이 가장 많은 여름철에는 피부를 보호하기 위한 자외선 차단제가 필수품이다. 하지만 한 걸음 더 나가 아침 ·점심 식단에 피부에 좋은 음식을 포함시키면 자외선으로 손상되는 피부를 보호할 수 있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2017년 미국 텍사스대 메디컬센터 조셉 S. 다카하시 교수팀은 자외선에 손상을 받은 피부를 재생하는 효소는 규칙적인 ...
코메디닷컴     2021-06-20

http://kormedi.com/?p=1342921
드라마 주인공은 늘 외출 직전 향수를 뿌린다. 양 손목에 향수를 묻히고 문지르는가 하면, 허공에 뿌리고 그 밑을 지나간다. 많은 이들이 ‘향수를 뿌리는 방법’으로 알고 있는 이런 방식은 향 전문가 사이에선 ‘금지 행위’다. 향을 더 효과적으로, 매너 있게 활용할 수 있는 방법은 어떤 게 있을까. 전문가들은 “외출 직전 향수를 뿌리면 하수”라고 입을 모은다 ...
한국경제     2021-06-10

https://www.hankyung.com/life/article/2021061062421
입술은 아무런 방어막 없이 햇볕과 바람, 건조한 공기를 견뎌야 한다. 뿐인가. 하루에도 여러 번, 짜고 매운 음식의 공격을 받아야 한다. 립밤 없이는 외출할 수 없을 정도로 트고 갈라진 입술 때문에 고생하는 이들이 많은 까닭이다. 비영리 뉴스 미디어 '더 컨버세이션'에 따르면 기원전 40년경, 즉 클레오파트라 시절에도 입술이 말라서 고민인 이들이 존재했다 ...
코메디닷컴     2021-06-06

http://kormedi.com/?p=1341103

한빛강철판히터
162,000원
★무료배송★
루베크 입체난
45,000원
★무료배송★
ss 에스키모 남
37,200원
★무료배송★
ss 오토바이 지
65,000원
★무료배송★
커플시밀러 꽈
11,700원
남녀겸용 기본
7,200원
다른 종류 혼용 피해야…‘알레르기성 접촉 피부염’ 걸릴 수도 시간 흐르면 효과 사라져…2시간마다 계속 덧 발라줘야 좋아 어린이들은 부작용 때문에 스프레이보다는 바르는 제품써야 서울 반포 한강공원을 찾은 시민들이 강가에서 더위를 식히고 있다. 최근 낮 기온이 20도 중후반대를 오르내리고, 한낮에 강한 햇빛이 내리쬐는 초여름 날씨가 이어지고 있다. 이럴 땐 ...
세계일보     2021-06-03

http://www.segye.com/content/html/2021/06/03/20210603508131. ...
건선은 은백색의 피부 각질로 덮인 붉은 반점이 나타나는 만성 피부질환이다. 건선은 주로 두피와 팔꿈치, 무릎 등에 잘 생기지만 다른 어떤 부위에도 발생 가능하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간지러워서 손으로 문지르거나 긁으면 각질이 비듬처럼 후두둑 떨어지기도 하고, 추운 겨울에는 증상이 심해진다. 건선은 악화와 호전을 반복하기 때문에 보통 증상이 완화되면 다 ...
코메디닷컴     2021-05-30

http://kormedi.com/?p=1340483
몸이 자꾸 붓는다면 '림프(액)' 순환이 안 되기 때문일 수 있다. 림프는 무색 액체로 ‘임파(淋巴)’라고도 한다. 몸속 세포가 대사 활동을 한 후 생긴 노폐물로 구성된다. 혈액이 혈관을 따라 흐르듯 림프는 림프관을 따라 흐른다. 표층 림프의 70 %는 얼굴과 목에 있다. 겨드랑이, 복부, 사타구니에도 많다. 얼굴과 목에 림프절이 유독 많은 이유는 세균, ...
조선일보     2021-05-27

https://health.chosun.com/site/data/html_dir/2021/05/27/2021 ...
여름이 성큼 다가오면서 햇볕이 따가와졌다. 외출하기 전에 자외선 차단제를 바르는 것은 필수다. 피부 건강을 지키고 싶다면 선크림에 대해 알아야할 것들이 있다. 미국피부과협회에 의하면 성인의 경우 전신에 노출된 피부를 커버하려면 선크림 2Ts 가량 필요하다. 하지만 많은 사람들이 필요한 양의 25~50 % 정도만 사용한다고 한다. 또 피부과 전문의들은 "선크림 ...
코메디닷컴     2021-05-17

http://kormedi.com/?p=1339730
미스트는 건조한 공간에서 사용하는 것보다, 세안 직후에 사용하는 게 좋다./사진=클립아트코리아 최근 장기화된 마스크 착용으로 피부가 민감해지며 보습에 더욱 신경 쓰려는 사람이 많다. 평소 사무실 등 일터에서는 보습제를 바르기 어렵다 보니 즐겨 쓰곤 하는 게 '미스트' 제품이다. 손쉽게 뿌리기만 하면 손에 제품을 묻히지 않고도 보습감을 유지해준다는 제품인데 ...
조선일보     2021-05-14

https://health.chosun.com/site/data/html_dir/2021/05/13/2021 ...
색소 질환을 예방하려면 자외선을 차단해야 한다/사진=게티이미지뱅크 기미와 주근깨 등 색소 질환은 깨끗한 피부의 완성을 방해하는 옥에 티 중 하나다. 색소 질환은 야외활동이 많은 시기에 특히 많이 발생하기 때문에 봄철에 더욱 신경 써서 예방해야 한다. 색소질환을 예방할 수 있는 방법을 알아보자. 색소 질환, 왜 생길까? 기미나 주근깨, 검버섯, 흑자 등은 ...
조선일보     2021-05-12

https://health.chosun.com/site/data/html_dir/2021/05/12/2021 ...
자외선 차단제 고를 때 UVA·B 모두 막아주는 제품 골라야 햇볕이 강해지는 여름이 다가오면서, 많은 사람들이 자외선을 막기 위해 선크림을 바르고, 모자를 쓰기 시작한다. 햇볕 속 강한 자외선은 피부 노화를 촉진하고, 기미·주근깨 같은 색소침착까지 일으킨다는 것을 모두가 알고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자외선을 피해야 한다는 사실은 누구나 알고 있지만, 자외 ...
sisajournal.com     2021-05-12

http://www.sisajournal.com/news/articleView.html?idxno=21690 ...
가는 머리카락이나 머리 숱이 줄어들어서 고민하는 남성들. 이런 사람들을 위해 캐나다 출신 유명한 바버 겸 남성미용 전문가 매티 콘라드가 도움이 될 만한 정보를 공유했다.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서 풍성한 모발로 보이기 위한 관리 팁을 공개한 것이다. 미국 남성잡지 '멘스헬스' 닷컴에서 콘라드가 제안한 모발관리와 헤어 스타일링의 8가지 팁을 정리했다. 1. 가는 ...
코메디닷컴     2021-05-11

http://kormedi.com/?p=1339390
[경향신문] 미세먼지, 수분 빼앗고 피부질환 증상 악화시켜 장시간 마스크 착용, 피부에 다양한 변화 유발 원인 파악 후 치료 및 생활 속 관리 병행해야 장시간 마스크 착용과 미세먼지 등의 영향으로 피부트러블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많아졌다. 피부트러블의 원인을 정확히 알았다면 알맞은 치료와 더불어 생활 속 관리를 병행해야한다(사진=클립아트코리아). 하루 걸러 ...
경향신문     2021-04-16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21 ...
샤워를 할 때 방법이 잘못되면 피부 건조증과 같은 문제가 생긴다. '허프포스트'가 소개한 피부를 건조하게 만드는 잘못된 샤워 습관을 알아본다. 1. 뜨거운 물로 장시간 샤워 더운물로 장시간 목욕하면 피부 건조증이 생길 수 있다. 우리 몸의 천연 유분기가 필요 이상 씻겨 내려가고, 습진이 심해지는 등 피부 트러블이 발생한다. 습진이 없는 사람도 유분기가 모자 ...
코메디닷컴     2021-04-12

http://kormedi.com/?p=1337540
피부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은 여러 가지다. 많은 사람들은 청소년기의 호르몬 이상이 피부를 상하게 하는 큰 원인이라고 생각한다. 하지만 어른이 돼서도 피부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들은 많다. 그중에서도 대표적인 것인 음식이다. 이와 관련해 '피부의학(Cutaneous Medicine)'이 소개한 피부에 좋은 음식과 나쁜 음식 분류법에 대해 알아본다. 이에 따르면 ...
코메디닷컴     2021-03-10

http://kormedi.com/?p=1335279
1 2 3 4 5 6 7 8 9 10   »

 인기만점 맛집멋집
쉥카이
광주 서구
수백화
광주 서구
봉봉막창 상무점
광주 서구
한우촌 상무본점
광주 서구
김상궁
광주 광산구
대소양
광주 서구
완도전복일번지
광주 서구
도쿄스테이크
광주 서구
구스토라고
광주 서구

 
ss 오토바이 지
65,000원
★무료배송★
커플시밀러 꽈
11,700원
남녀겸용 기본
7,200원
대웅 열풍기 히
65,000원
★무료배송★
이러나 홍삼(액
100,000원
★무료배송★
홈삼선물세트 -
170,000원
★무료배송★
노벨뷰 SD1000
19,900원
한빛강철판히터
162,000원
★무료배송★
루베크 입체난
45,000원
★무료배송★


© 엠마루, © emmaru.com.   2021 All RIGHTS RESERVED.
emmaru.com은 통신판매중개자로 통신판매의 당사자가 아닙니다. 따라서 해당 제휴판매 상품에 대해서는 emmaru.com은 상품·거래정보 및 거래에 대하여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